농업관련뉴스
처음 > 현장소식 > 농업관련뉴스
 
작성일 : 14-09-18 14:02
농민단체, “농민 속이지 말라”…김무성에 계란 투척
 글쓴이 : 전농
조회 : 1,499  
   http://www.n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4541 [329]
> 정치 > 정치일반
농민단체, “농민 속이지 말라”…김무성에 계란 투척
홍상현 기자  |  todaynews@n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9.18  13:21: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쌀개방 반대를 외치며 난입한 농민단체 회원들에게 공식적인 면담을 요청하라고 말하고 있다. / 사진제공=뉴시스

【투데이신문 홍상현 기자】 정부와 새누리당이 18일 국회에서 가진 쌀 관세화에 관한 당정협의에 전국농민회총연맹(전농) 회원 10여명이 난입해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에게 계란을 던지는 등 소동이 벌어졌다.

농림축산식품부와 새누리당은 이날 오전 7시30분 국회 의원회관 귀빈식당에서 '쌀 관세화' 관련 당정협의를 갖고 쌀 관세율을 정부안대로 513%로 확정했다.

이 과정에서 전농 소속이라고 밝힌 '식량주권과 먹거리 안전을 위한 범국민운동본부' 관계자 10여명이 회의 중이던 김무성 대표와 이인제 최고위원 등을 향해 계란을 던지고 고춧가루를 뿌렸다.

이들은 “쌀 전면 개방을 중단하라. 농민을 속이지 말라”고 강하게 항의하며 앞으로 관세율이 이보다 떨어지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을 촉구했다.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김 대표 등은 이들이 던진 계란을 직접 맞지는 않았지만 내용물이 사방으로 흩어지면서 회의장은 한바탕 소동이 일었고, 전농 회원들이 침묵시위를 벌이면서 농림부의 보고도 약 40분간 중단됐다.

이에 대해 김 대표는 폭력 행위에 대한 사과와 퇴장을 요구했지만, 전농 회원들은 "어디서 큰 소리냐. 폭력행위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정부와 여당이 쌀 관세화 문제와 쌀 발전 문제를 농민과 국민에게 알리지도 않고 비밀스럽게 진행한 저의가 무엇이냐"고 맞섰다.

이날 당정협의에는 새누리당에서 김무성 대표, 이인제·안덕수·이이재·김종태·안효대·이종배·홍문표 의원 등이 정부에서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여인홍 차관, 이준원 차관보 등이 참석했다.

한편 WTO 회원국들이 우리 측 관세율에 이의를 제기하지 않는다면 내년 1월부터 이러한 조건에 쌀 시장이 개방된다.

홍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평촌놈 14-09-18 14:19
 
우리농민들에겠 쌀이 얼마나 대단한지 알것 같습니다. 뉴스을통해서 보았는데 우리농민단체가 너무한다는생각은 하지않지요. 올가을 우리농민들을 힘찬투쟁이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지금을정부와대통령께서는 초심을 일어버린것 같습니다.아무리 보수을지지하는사람일지라도 이것은아닌지요. 대통령과정부에서는 세월호특별법을 이행하지않은것은 무엇때문인가. 수사권을준다고 잘못될상항이 아니지요. 대선때 지금을박근혜대통령을지지했던사람으로서 지금정국은 안되는상항 입니다.꼭예전한나라당 말기을보는 느낌입니다. 새누리당이 착각하고있는것 같습니다. 새정치연합은 더욱더 강성해지고있지요. 그증거가 새정치연합을 힘이 문제인전대선후보님께 가고있지요.그뿐아니라 박원순서울특별시장님도 상당한 힘이형성되고있지요. 제가보기에는 지금 새정치연합을 연막작전같습니다. 이번에새로비상대책위원장님은 크분이 될것 같습니다.박영선대표와는 다른 큰인물일것 입니다. 새누리당은 지금 너무좋아하고 있는것 같습니다.지금을정부및대통령께서는 우리농민들을 힘을모르지요. 전국농민회는 진보성향이지많 상당수 보수농민들도 지지하고있지요.